행복한 쉼터, 사랑의 채널 GOODTV 입니다.
유튜브아이콘입니다

추천클립영상

글로벌선교방송단
시청안내타이틀입니다
한맥
이스라엘 성지순례
다번역성경찬송배너
미디어선교천사배너

데일리굿뉴스

스타들의 성경읽기 ‘문화선교’ 도구로관련 이미지 입니다.

스타들의 성경읽기 ‘문화선교’ 도구로

유명 연예인 성경낭독…일반에도 ‘관심’ 미디어 홍수시대, 복음 전하는 도구로 성경은 세상에서 가장 많이 팔린 책인 동시에 가장 많이 읽힌 책이다. 하지만 처음 접하는 사람들이 읽기에는 쉽지가 않다. 만약 좋아하는 연예인이 성경을 읽어준다면 어떨까? 코로나19로 비대면 소통이 활발해지는 요즘, 유명 연예인이 들려주는 성경 콘텐츠가 크리스천은 물론, 일반 대중에게도 관심을 받고 있다.    ▲'유튜브에서 성경읽기' 콘텐츠를 올리고 있는 배우 겸 가수 최시원(사진=최시원 유튜브 캡처) 배우 겸 인기그룹 슈퍼주니어의 멤버인 최시원 씨는 최근 개인 유튜브 채널에 창세기와 출애굽기를 낭독한 영상을 올렸다. 그의 목소리를 들으며 성경을 한글 및 영어자막으로 볼 수 있는 형태다. 시청 길이가 각각 2~3시간에 이르지만, 수만 명이 시청하고 800여 개 이상의 댓글이 달리는 등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성경낭독을 들은 국내외 팬과 누리꾼들은 "깊은 감명을 받았다", "선한 영향력을 전해줘서 감사하다", "매번 실패하던 성경읽기에 격려와 도전을 받았다" 등의 댓글을 달았다. 최 씨는 “빠르게 변화하는 시대, 음성으로라도 좋은 말씀을 나누고 싶어 성경통독을 시작한다”며 "힘든 시기, 사람들이 꿈과 희망을 저버리지 않길 바란다"고 전했다.    ▲'오디오성경' 채널을 운영하고 있는 배우 신애라(사진=신애라 유튜브 캡처) 앞서 데뷔 32년차 배우 신애라 씨도 성경낭독으로 대중을 만나고 있다. ‘신애라이프 오디오성경’이란 유튜브 채널을 개설해 성경콘텐츠를 올린 지 만 1년이 넘었다. 그의 낭독콘텐츠는 매일 아침 오전 6시에 업로드 되고 있다. 신 씨는 "시각장애인이나 암 환자 등 성경을 혼자 읽지 못하는 상황에 놓인 분들이 참 많더라"라며 "좀 더 친근감 있는 연예인들이 성경을 읽어주면 힘이 되겠다 생각해서 '나부터 읽자' 결심했다"고 밝혔다. 블로그나 유튜브 댓글을 보면 신 씨와 함께 성경통독을 시작했다는 사람도 생겼다. 한 누리꾼은 자신이 운영하는 블로그에 "모태신앙인데 육아를 핑계로 성경을 한 자도 읽지 않는 날이 부지기수로 많은데 신애라 언니와 함께 매일 하루에 2장씩 성경을 읽기로 결심했다"고 적었다. 전문가들은 연예인의 경우 보여주는 직업이기에 오디오 콘텐츠와 어울리지 않을 수 있으나, 스타들이 대중에게 미치는 영향력과 친근감은 대체로 긍정적으로 작용한다고 평가했다. 일반 대중에겐 복음에 대한 장벽을 낮추는 역할을 하는 동시에 크리스천들의 신앙회복을 돕는 새로운 방식의 '문화선교' 역할을 할 수 있다는 것이다. 문화선교연구원 백광훈 원장은 "성경읽기는 복음 그 자체를 가지고 소통하는 것이기에 좋은 영향을 줄 수 있다"며 "무엇보다 스타들이 조금 더 책임을 갖고 본인이 가지고 있는 영향력에 걸맞은 책임감 있는 신앙생활을 살아갈 수 있는 동력도 된다"고 분석했다. 이어 "크리스천 연예인들의 성경 콘텐츠처럼 대중에게 복음을 전하는 새로운 도구와 소통 플랫폼이 계속 마련되는 게 필요해보인다"고 덧붙였다.

GOODTV 천사(1004)교회 돕는 손길…“뉴스 보고 후원결심”관련 이미지 입니다.

GOODTV 천사(1004)교회 돕는 손길…“뉴스 보고 후원결심”

GOODTV는 위기에 놓인 한국교회를 돕기 위해 ‘천사교회 지원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이런가운데 한 시청자가 방송을 본 후 1004교회로 지정된 기관을 돕기 위해 직접 GOODTV 사옥에 방문했다.    ▲천사(1004)교회 후원자가 GOODTV 사옥을 찾아 1004교회에 지정된 미션카선교회에 후원금을 전달하고 있다ⓒ데일리굿뉴스 미션카선교회 돕기 위해 GOOODTV 사옥 찾아 지난해 GOODTV 1004교회에 선정된 미션카선교회는 중고차량을 기부 받아 작은교회에 나눠주고 있다. 차량을 기증하려는 개인이나 교회와 차량이 필요한 교회를 연결하는 것이다. GOODTV 뉴스를 통해 이 소식을 접한 한 성도가 미션카선교회를 돕기 위해 직접 GOODTV 사옥을 찾았다.   두시간 여 넘는 시간을 달려온 천사교회 후원자는 “차량이 많아야 곳곳마다 선교를 할 수 있다고 생각해 조금이라도 도움의 손길을 보태기로 했다”며 후원 이유를 밝혔다.   기초생활수급자인 김 씨는 자신의 삶도 넉넉지는 않지만 선교에 쓰인단 뉴스를 보고 마음이 움직였다며 방송을 보자마자 GOODTV에 전화해 후원금을 전달할 수 있었다고 말한다.   연신 자신의 선행이 드러나는 것을 부끄러워 한 후원자는 적은 금액이지만 오직 복음을 전하는 데 쓰이길 바란다며 황급히 자리를 떴다.   미션카선교회 이주헌 목사는 “귀하고 소중한 물질을 받았다”며 “물질이 작은 것이든 큰 것이든 마음이 너무나 크기에 귀한 마음을 가지고 하나님 나라 위해 쓰임 받겠다”고 전했다.   미션카선교회는 이번에 전달받은 후원금을 미자립교회와 시골교회를 위해 사용할 예정이다.   한편 GOODTV 천사 교회 프로젝트에 지원하려면 홈페이지에서 신청서를 작성하고 글로벌 선교방송단 동역 교회로 등록하면 된다. 천사 교회로 선정되면 GOODTV의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도움의 손길이 연결되거나 직접 도움을 받을 수도 있다.

글로벌선교방송단

GOODTV 글로벌선교방송단

선교방송교회 | 방송요원 공개모집

크리스천의 선한 사역을 찾아 GOODTV와 인터넷신문 데일리굿뉴스
주간종합신문 위클리굿뉴스를 통해 세상을 복음의 빛으로 밝힐
GOODTV 방송요원을 초빙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