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한 쉼터, 사랑의 채널 GOODTV 입니다.
유튜브아이콘입니다

추천클립영상

글로벌선교방송단
시청안내타이틀입니다
기도원정대
이스라엘 성지순례
다번역성경찬송배너
미디어선교천사배너

데일리굿뉴스

"中 우한에 신천지 있다" 녹취록 공개…신천지 거짓말 의혹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의 시발이 된 중국 우한(武漢) 지역에 소속 지교회가 없다는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의 해명이 거짓이 아니냔 의혹이 일파만파 커지고 있다.    ▲신천지 부산 야고보 지파장으로 추정되는 인물의 녹취록이 공개되자 신천지의 해명이 거짓이 아니냔 의혹이 커지고 있다.(사진=연합뉴스=종말론사무소 영상 갈무리) 유튜브 채널인 '종말론사무소'는 26일 신천지 총회 산하 12지파 중 하나인 부산 야고보 지파장의 설교 녹취록을 입수했다며 '신천지 지도부의 구속수사를 요청합니다'라는 영상을 공개했다.   부산 야고보 지파는 신천지 내부에서 중국 우한 등지를 관리하는 곳으로 알려졌다.   이 녹취록에 따르면 야고보 지파장은 9일 신천지 신도들을 대상으로 한 설교에서 "지금 우한 폐렴 있잖아. 거기가 우리 지교회가 있는 곳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중국이 지금 보니까 700명이 넘게 죽었잖아요. 확진자가 3만 명이 넘잖아요. 그 발원지가 우리 지교회가 있는 곳이라니까"라며 우한 소재에 신천지교회가 있다고 설명했다.   지파장이 "그런데 우리 성도는 한 명도 안 걸렸어"라고 하자, 신천지로 추정되는 신도들은 '아멘'을 외치며 환호와 박수를 보냈다.   이 지파장은 "감사하지요. 우리가 딱 제대로 서 있으면, 신앙 가운데 믿음으로 제대로 서 있으면 하나님이 지켜주시고 보호해 주십니다"라고 강조했다.   신천지 측은 '우한에 있던 신천지 신도들이 국내에 들어오며 코로나 19 감염이 확산됐다'는 주장이 제기되자 "신천지는 우한에 지교회가 없다"며 관련 내용을 전면 부인해 왔다.   이 단체는 우한에 신천지 신도 235명이 있다는 신천지 총회 자료가 공개된 뒤로도 "신도가 있는 것은 맞다"라고 하면서도 "중국 정부의 허가가 나지 않아 건물을 세우지 못했다"는 입장을 유지해왔다.   종말론사무소는 신천지에 대해 "정보를 고의적으로 은폐하고 왜곡해 정부의 대처에 혼선을 야기하고, 대한민국 국민의 안전과 생명에 무관심한 신천지 지도부의 구속수사를 요청한다"고 촉구했다.

한국발 입국제한 증가…'코리아 포비아' 확산 우려관련 이미지 입니다.

한국발 입국제한 증가…'코리아 포비아' 확산 우려

이스라엘과 요르단, 홍콩 등 우리나라 여행객의 입국을 금지하는 국가가 늘면서 일명 '코리아 포비아' 확산 우려가 커지고 있다. 여행업계는 큰 피해가 예상된다.    ▲우리나라 여행객 입국을 제한하는 국가가 늘면서 여행업계의 큰 타격이 예상된다.(사진제공=연합뉴스) 입국 금지 16개국·입국절차 강화 11개국   외교부에 따르면 26일 오전 기준 한국인 여행객에 대해 입국 금지 조치를 내린 나라는 이스라엘, 요르단, 홍콩 등 16개국이다.   검역이나 격리 조치 등 입국절차를 강화하는 나라도 늘어나면서 '코리아 포비아' 확산을 우려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특히 이스라엘의 경우 24일 한국 방문 기록이 있는 외국인의 입국 제한을 공식 발표하고 전세기를 동원해 한국 관광객을 쫓아내듯 조기 귀국시키면서 충격이 컸다. 이스라엘은 성지순례 명소로 매년 4만여 명의 한국 관광객이 찾는다.   이스라엘에 머물던 관광객들은 갑작스런 귀국조치에 호텔에 격리되거나 심한 경우 호텔에서도 받아주지 않아 공항과 버스에서 밤을 지새웠다. 또한 식당에도 갈 수 없어 도시락이나 빵으로 끼니를 때웠다.   이스라엘 현지 가이드는 "호텔 투숙을 거절당한 한 팀은 20명이 선교사님 집에서 신세를 져야 했고 다른 팀은 버스에서 밤을 지새우기도 했다"고 전했다.   여행업계는 초비상 상태다. 당장 연기나 취소되는 일정뿐만 아니라 언제 끝날지 모르는 코로나19 사태에 자칫 한국인을 꺼리는 분위기가 조성되지 않을까 걱정이 앞서는 것이다.   전세기를 타고 이스라엘에서 귀국한 여행객들은 "이스라엘인들이 한국인을 보면 도망가거나 '고 홈(GO HOME)'을 외쳤다"고 말했다.   성지순례 전문 여행사 다비드투어 이윤 대표는 "현지에 있던 관광객뿐만 아니라 추후 여행 일정이 연기되거나 취소하시는 분들도 불편을 겪고, 여행 업계는 참담한 상황"이라며 "코로나19 사태가 빨리 종식돼야 한국인들에 대한 인식도 다시 회복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우리도 우한과 후베이에 입국을 금지했기에 자국 평가에 대해 뭐라 할 것은 아니다"라면서도 "무조건 한국에서 왔기 때문에 막는다는 것은 수용하기 곤란한 입장"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각국 정부와 소통해 입국 통제 조치가 필요하다면 사전에 우리 정부와 조율할 것을 당부하고 있다"고 밝혔다.  

글로벌선교방송단

GOODTV 글로벌선교방송단

선교방송교회 | 방송요원 공개모집

크리스천의 선한 사역을 찾아 GOODTV와 인터넷신문 데일리굿뉴스
주간종합신문 위클리굿뉴스를 통해 세상을 복음의 빛으로 밝힐
GOODTV 방송요원을 초빙합니다.